HOME > 정보마당 > 유라시아 동향

유라시아 동향

센터소식받기
글로벌인턴쉽
주요사업
찾아오는길

교보핫트랙스, 중국 청도에 매장 오픈…"한중문화교류 첫 성과"

작성자 유라시아협력센터 | 날짜 2019.02.07

[뉴스핌 황수정 기자]


   교보문고 자회사인 교보핫트랙스(대표 박영규)가 지난 26일 중국 청도출판그룹이 운영하는 대형 쇼핑몰인 시티미디어플라자 내에 핫트랙스 매장을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. 

   지난해 6월20일 교보문고와 중국 청도출판그룹이 '도서유통 및 출판, 문화상품의 상호 교류협력을 위한 업무협약(MOU)'을 체결한 후, 교보핫트랙스가 중국에 매장을 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. 특히 사드(THAAD) 갈등 등으로 얼어있던 한중관계를 녹이는 한중문화교류의 첫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. 
   핫트랙스는 청도시 황도구에 위치한 시티미디어플라자 1층에 120㎡(약 36.3평) 규모로 입점해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30분, 주말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영업한다. 청도 시티미디어플라자는 연건평 15.4만㎡에 오피스 빌딩과 8만㎡ 규모의 문화쇼핑몰로 구성돼 있어 한국 문화상품을 알리기에는 최적의 장소이다. 
   핫트랙스는 이 곳에서 총 12개의 브랜드, 약 6만3000개의 상품을 선보인다. 라이브워크(Live Work), 7321디자인, 워너디스, 마넷, 리훈, 1537, 퍼니디, 제토이 등 한국을 대표해 최신의 라이프스타일을 담아내고 아이디어가 넘치는 브랜드들이 플래너, 파우치, 폰케이스, 지갑, 키링 등의 디자인문구 상품에 독특한 컨셉의 캐릭터와 다양한 칼라로 중국의 손님들을 맞이한다.

(이하생략...)


기사원문: http://www.newspim.com/news/view/20190128000520